푸조·시트로엥, 최대 규모 창원 전시장 오픈···전 라인업 전시
푸조 단독 전시장서 통합 전시장으로 확장 이전
권녕찬 기자 (kwoness@ebn.co.kr)
2019-11-06 10:14:28
▲ 푸조·시트로엥 통합 창원 전시장 ⓒ한불모터스

▲ 통합 창원 전시장 1층 시트로엥 쇼룸 ⓒ한불모터스

▲ 통합 창원 전시장 2층 푸조 쇼룸 ⓒ한불모터스

푸조(PEUGEOT)와 시트로엥(CITROËN)의 공식 수입원 한불모터스는 6일 최대 규모의 창원 전시장을 확장 이전해 오픈하고 경남 서부 지역의 판매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창원 전시장은 남해고속도로 동마산 IC와 인접해있고 창원종합버스터미널과 창원역과 인접해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다.

연면적 680.71㎡(205.9평)으로 전국 푸조·시트로엥 전시장 중 최대 규모를 갖춘 창원 전시장은 차량 총 9대를 전시해 푸조와 시트로엥의 전 차종을 확인할 수 있다.

창원 전시장은 푸조·시트로엥의 공식 딜러인 ㈜경남오토모빌이 운영한다.

1층 시트로엥 전시장은 '라메종 시트로엥(La Maison Citroen)' 콘셉트를 반영해 따뜻한 나무 소재를 바탕으로 집과 같은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2층 푸조 전시장은 푸조의 최신 전시장 콘셉트인 '블루박스(Blue Box)'를 적용해 모던하고 고급스럽게 구성됐다.

여기에 차량을 처음 전달 받는 순간에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는 '딜리버리 존'과 개별 상담 공간, 고객 라운지, 6대의 고객 전용 주차공간 등 편의 시설도 두루 갖췄다.

㈜경남오토모빌 이윤석 대표이사는 "푸조 단독 전시장에서 푸조와 시트로엥의 전 차종을 판매할 수 있는 통합 전시장으로 확장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국내 최대 규모의 푸조 시트로엥 전시장이라는 이름에 걸맞은 적극적인 투자와 고객 감동 서비스를 통해 해당 지역 고객들에게 푸조와 시트로엥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