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팻팸족이 꼽은 드라이브 필수템 '전용 카시트'"
39.2%로 1위···이어 방수 시트·전용 벨트·카 펜스 순
권녕찬 기자 (kwoness@ebn.co.kr)
2019-11-13 10:59:29
▲ 펫팸족 천만 시대 '반려동물과 함께 드라이브' 주제 설문조사 ⓒ케이카

반려동물과 드라이브할 때 가장 필요한 용품으로 '전용 카시트'가 꼽혔다.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펫팸족 천만 시대를 맞아 '반려동물과 함께 드라이브'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용 카시트'가 39.2%의 선택을 받으며 필수품 1위에 올랐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성인남녀 439명을 대상으로 케이카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됐다.

반려동물 전용 카시트는 차량 시트에 고정해 반려동물의 사고와 부상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대표적인 아이템이다. 현행법상 반려동물을 안고 운전하는 것은 금지돼 있으며 카시트는 뒷좌석에 설치하는 것이 안전하다.

쾌적한 드라이브를 위한 필수품인 '방수(방오) 시트커버'가 26.4%로 2위를 차지했다. 방수 시트커버를 설치하면 반려동물의 발에 묻은 오염물이나 대소변으로 인한 자동차 시트 오염을 방지할 수 있다.

하네스나 목줄과 연결해 반려동물을 보호할 수 있는 '전용 안전벨트'가 3위를 차지했다. 볼보의 경우 강아지용 안전벨트인 도그 하네스를 전 차종 옵션으로 제공하고 있다. 4위는 1열과 2열 좌석 사이에 설치하는 간이 벽인 '카 펜스(9.6%)'로 반려동물이 앞 좌석으로 넘어오거나 튕겨 나가지 않도록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반려동물과 함께 여행 가고 싶은 장소를 묻는 질문에는 애견 동반 카페(36.5%)가 1위에 선정됐다. 최근 애견 카페에는 산책 코스는 물론 수영장, 미니 운동장까지 갖추고 있어 펫팸족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위에 오른 반려견 놀이터(26.5%)는 도심 속에 넓은 평지가 마련된 곳으로 반려동물이 새로운 친구들을 만들며 사회성을 기를 수 있는 맞춤형 공간이다. 서울 시내 반려견 놀이터는 광진구(어린이대공원), 마포구(월드컵공원), 동작구(보라매공원) 등에 있다.

3위는 반려동물과 함께 호캉스를 즐길 수 있는 호텔(17.8%)이 차지했다. 펫팸족이 증가하면서 최근 3년 사이에 반려동물 동반 숙소가 약 10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근소한 차이로 4위에 오른 멍비치(17.4%)는 2016년 처음 개장한 사설 해수욕장으로 강원도 양양군에 있다.

정인국 K카 대표이사는 "반려동물 보유 인구가 증가하면서 현대자동차는 소형 SUV 베뉴에 펫 커스터마이징을 선보였고 테슬라는 올해 모델3를 통해 '도그 모드'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등 반려동물을 위한 다양한 옵션들이 개발되고 있다"며 "펫 시장의 규모가 증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자동차 시장도 펫팸족을 겨냥한 자동차 옵션이나 용품들을 개발하고 이를 마케팅에 활용하는 사례가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