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와 함께 '제주도 가족여행' 떠나요"
올해 공모 통해 선정된 150가족에게 '희망 리플레이 제주도 가족여행' 지원
10년간 총 23회 1103가족 참여, 캠코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매김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2019-11-14 13:23:06
▲ 권남주 캠코 부사장(사진 오른쪽 첫번째)와 김윤희 대한적십자사 부회장(사진 왼쪽 첫번째)이 희망 리플레이 제주도 가족여행 첫날인 11월 13일 제주 캠퍼트리 호텔 & 리조트에서 제주도 가족여행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캠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는 11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경제적 여건으로 가족여행의 기회를 갖지 못했던 가정 등 총 50가족, 150명을 대상으로 '희망 리플레이(Replay) 제주도 가족여행'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5월과 9월에 이어 올해 마지막으로 실시되는 희망 리플레이 제주도 가족여행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열심히 살아가는 이웃들에게 가족애를 북돋아주고 삶의 희망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선물하는 캠코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특히 올해는 희망 리플레이 제주도 가족여행 시행 10주년이 되는 해로 지난 2010년부터 이번 여행까지 총 23회차, 1103가족의 여행을 지원했다.

캠코는 지난 4월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신청한 가족 중 경제 여건과 소득 수준 등을 심사해 총 150가족을 선정하고 5월, 9월, 11월 등 총 3차에 걸쳐 50가족씩 제주도 가족여행을 지원하고 있다.

캠코는 이번 제주도 가족여행 첫날인 지난 13일 제주 캠퍼트리 호텔 & 리조트에서 '희망 리플레이 가족여행 환영식'을 갖고 가족여행 참가자들을 위한 레크리에이션 행사와 축하공연 등을 진행했다. 또한 권남주 캠코 부사장은 참가한 가족 모두에게 캠코와 대한적십자사 직원들이 직접 수확해 제작한 한라봉청을 선물로 증정했다.

두 아들과 함께 이번 가족여행에 참가한 A씨(여·46세)는 "나 혼자만 힘겨운 삶을 살고 있는 것 같은 생각이 들곤 했는데, 가족여행에 참가해보니 모두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열심히 생활하는 분들이 많은 것 같다"며 "앞으로 아픈 아들을 돌보면서 힘이 들 때 이번 여행을 생각하면 다시 웃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권남주 캠코 부사장은 "올해 마지막 제주도 가족여행을 통해 평소 마음을 표현하지 못했던 가족들에게 아름다운 제주도에서 사랑하는 마음을 전달해 보는 특별한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공감형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는 금융공기업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