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헤지스, 호치민 첫 매장 오픈… 베트남 시장 공략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2019-11-19 10:02:22
▲ LF 헤지스 호치민 매장 사진ⓒLF

LF는 캐주얼 브랜드 헤지스가 베트남 호치민 다이아몬드 백화점에 4호점을 오픈한다고 19일 밝혔다.

헤지스 호치민 4호점은 다이아몬드 백화점 2층에 130㎡(40평) 규모로 오픈한다. 호치민에서 선보이는 헤지스의 첫 번째 매장이자 베트남 내 4호점 매장이다. 남성복, 여성복, 골프웨어 등의 의류부터 액세서리까지 종합 매장의 형태로 구성된다.

헤지스는 지난 2017년 11월 하노이 롯데백화점에 입점하며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다. 헤지스는 하노이에서의 성공적인 안착을 바탕으로 베트남 최대 경제 도시인 호치민으로 무대를 확장한다.

독일의 시장분석업체인 스태티스틱스 포털에 따르면 2017년부터 2022년까지 베트남 패션산업은 연평균 22.5%의 높은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중산층 및 고소득층 인구 역시 2014년 1200만명에서 내년에는 3300만명으로 증가할 것으로 추정된다.

특히 코트라에 따르면 전체 인구의 약 34%를 차지하는 15~34세 젊은 층이 베트남 내수 시장의 핵심 소비계층으로 부상함에 따라 베트남은 글로벌 패션업계가 주목하는 시장이 되고 있다.

이에 따라 헤지스는 2021년까지 호치민 주요 쇼핑몰 유통망에 5개의 매장을 추가로 오픈해 베트남 시장 공략을 가속화 한다는 계획이다.

김상균 LF 부사장은 “고급 캐주얼웨어에 대한 수요가 급속도로 높아지는 베트남 시장 변화를 적극 반영해 베트남 진출 약 2년만에 호치민으로 영역을 확대한다”며 “인구 1억명에 육박하는 거대한 내수 시장을 기반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베트남을 교두보로 삼아 향후 태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아 국가 진출을 적극 추진해 헤지스를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파워 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