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충북 3개 고교 학교발전기금 2300만원 전달
장학금 지급·태양광 산업 전문인력 육성에 사용 예정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2018-04-17 16:46:39
▲ 한화큐셀코리아 류성주 공장장(앞줄 왼쪽 네 번째)과 학생들이 사진 촬영에 임하고 있다. ⓒ한화큐셀

한화큐셀코리아는 산학협력을 체결한 충북에너지고, 충북반도체고, 청주공업고 충북지역 3개 고교에 학교발전기금 2300만원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한화큐셀코리아는 지난해 맞춤형 전문인력 육성을 위해 위 3개교와 인력 및 기술 교류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

협약은 3학년이 되는 재학생 중 학교당 최대 10명까지 우수학생을 선발, 채용 약정을 맺고 1인당 100만원의 학교발전기금을 전달한다는 게 주요 골자다.

단계적으로는 정규 교육과정 외 특별반을 구성, 전문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올해는 총 23명이 선발돼 2300만원의 발전기금이 전달됐다. 이 기금은 장학금 지급 및 학교운영, 전문인력 육성에 사용된다.

우수학생으로 선발된 충북에너지고 3학년 하태영 군은 "졸업 전에 입사가 확정돼 부모님께서 기뻐하신다"며 "벌써부터 애사심이 생기고, 빨리 회사생활을 시작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류성주 한화큐셀코리아 공장장은 "충북지역 학교와 학생들의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도움을 드리고 싶다"며 "산학협력을 비롯한 다양한 활동으로 대한민국 태양광 산업의 성장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큐셀코리아는 국내 태양광 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016년부터 서울시와 함께 태양광 창업스쿨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달에는 산업부 주관 태양광 나눔 복지 사업에 참여해 서울시립 동부노인전문요양센터 태양광발전소에 태양광 모듈을 공급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