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24일) 날씨] 서울 올해 첫 폭염주의보…경기·전라·경상 곳곳 35도 이상
관리자 기자 (rhea5sun@ebn.co.kr)
2019-05-23 17:18:47
▲ ⓒ데일리안

초여름 날씨였던 23일에 이어 24일 서울에도 폭염 특보(주의보·경보)가 발효된다.

기상청은 24일 오전 11시 서울, 광주, 경기 광명·과천·부천 등, 강원 강릉·동해 등, 전남 담양·곡성 등, 경북 상주·문경 등, 경남 김해·진주 등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다고 23일 오후 4시 밝혔다.

이날 오후 4시 현재 이미 대구, 울산, 경기·경북·경남 곳곳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날씨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효된다.

서울에 폭염 특보가 발효되는 것은 올해 들어 처음있는 일이다. 폭염 경보는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기상청은 "대기 약 5.5㎞ 상층에서 따뜻한 기류가 우리나라로 유입되는 가운데 대기 하층으로도 따뜻한 기류가 유입되고 있다"며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햇볕도 강하다"고 폭염 원인을 설명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