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틴팅 필름 '칼트윈 ER' 라인업 신규 출시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2019-06-13 09:26:13
▲ ⓒ팅크웨어

팅크웨어는 자사 프리미엄 틴팅 브랜드 칼트윈(Kalt Win)이 신규 라인업인 '칼트윈 ER' 필름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하이브리드 메탈 필름인 칼트윈 ER은 높은 시인성과 열차단을 강화한 틴팅필름이다. 99.9% 자외선 차단 및 최대 77%, 적외선 및 68%까지의 태양열 차단(TSER) 성능과 시인성을 높이기 위한 하이 콘트라스트 컬러 필터링(High Contrast Color Filtering) 공정을 적용해 주간뿐 아니라 야간 운행시에도 선명한 시야를 제공한다.

또 필름 자체에 함유된 메탈성분은 외부 반사율을 높여 운전자의 프라이버시 보호는 물론, 에르븀 그린 색상을 적용해 차량 외관의 스타일을 높였다.

아이나비 브랜드를 기반으로 한 철저한 사후관리도 보장한다. 시공 후 본사에서 제공하는 보증서 발급은 물론 갈라짐, 탈색, 변색 등 틴팅 필름 결함 발생 시, 7년 간 새 제품으로 무상 교환 시공이 가능하다. 칼트윈 ER의 시공 및 서비스는 아이나비 프리미엄 스토어 및 대리점에서 가능하다.

회사는 내비게이션, 블랙박스의 기술 개발을 통한 높은 자동차 이해도를 기반으로 까다로운 품질기준에 맞춰 국내 시장과 소비자에 맞는 필름을 제조사와 개발해 2017년 칼트윈 브랜드를 런칭했다.

이후 아이나비 프리미엄 스토어 기반의 높은 현장 기술력과 철저한 사후 서비스 등의 강점을 살려 적극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칼트윈 TX, GR, LX, RX, AX 라인업은 물론 전국 시공점도 438개로 확대했다.

팅크웨어는 "새롭게 출시한 칼트윈 ER은 열차단과 시인성을 높인 틴팅 필름 본연의 기능을 집중, 강화한 제품으로 차량 외관 및 환경을 업그레이드 줄 수 있는 틴팅 필름"이라며 "햇빛이 강해지는 여름 시즌 전 기능성 틴팅 필름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차량 환경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