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베네수엘라 절단갈치 최대 40% 할인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2019-06-14 09:29:58
▲ [사진=이마트]
이마트는 오는 19일까지 국민 가격 상품으로 가성비가 뛰어난 미국산 소고기, 칠레산 골드키위, 베네수엘라산 절단갈치 등을 최대 40% 할인한 가격에 판매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이마트는 미국산 냉장 소고기 전 품목을 신세계 포인트 적립 고객 대상으로 30% 할인 판매하며, KB국민카드 결제시 10% 추가 할인을 통해 최대 4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이마트는 칠레산 골드키위를 30% 이상 할인해 판매한다. '다다익선' 골드키위와 그린키위(팩/칠레산/각) 2.1kg을 각각 정상가 대비 약 30% 가량 할인된 8980원, 6980원에 판매한다.

칠레산 키위는 일반적으로 뉴질랜드 키위보다 당도는 1~2브릭스가량 낮지만 상대적으로 가격이 반값 수준으로 저렴해 가성비가 뛰어난 것이 장점이다.

이 밖에도 이마트는 베네수엘라산 절단갈치(1마리, 해동)를 특대사이즈(700~900g)는 9800원에, 왕사이즈(1kg 이상)는 1만5800원에 판매한다. 또한 KB국민카드 결제시 10% 할인이 가능하며, 이마트e카드 구매시 4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는 기존에 수입 갈치로 세네갈산을 주로 운영했으나 지난해 11월 이후 판매를 중단했다. 어획량 감소 및 중국 내 갈치 수요 증가로 세네갈 갈치 가격이 대폭 상승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대체산지로 베네수엘라를 개발해 세네갈산보다 약 20% 더 저렴한 가성비 상품을 기획할 수 있게 됐다.

이종훈 이마트 마케팅 팀장은 "날씨가 더워지는 6월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성비 상품 할인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