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궐련형 전자담배 스틱 '핏' 신제품 2종 출시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2019-06-18 09:37:19
▲ ⓒKT&G

KT&G는 궐련형 전자담배(lil 1.0/플러스/미니)의 전용스틱인 핏 골든 파이프(Fiit Golden Pipe)와 핏 체인지 더블유(Fiit Change W) 2종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먼저 핏 골든파이프는 신사들의 담배라고 불리는 파이프 담배에서 착안해 개발한 제품으로, 파이프 담배용 연초인 카벤디쉬엽을 함유한 오리지널 타입 제품이다.

카벤디쉬엽은 열과 증기 처리 후에 발효 숙성까지 거치기 때문에 일반 담배와 흡연감이 유사하고 목 넘김이 자연스럽다는 특징이 있다. 또 ‘핏 골든파이프’의 패키지는 남성적이고 모던한 컬러와 유니크한 파이프 아이콘이 적용되어 세련미를 더했다.

또 다른 신제품인 ‘핏 체인지 더블유’는 독특하고 이국적인 맛과 시원함을 동시에 경험 할 수 있는 제품으로, 최적의 블렌딩을 통해 궐련형 전자담배 특유의 찐맛이 적고, 맛과 향이 일관되게 지속되는 것이 특징이다.

앞서 KT&G의 1분기 실적발표에 따르면 '릴' 디바이스 판매량은 국내 궐련형 전자담배 가운데 가장 높았으며, 전용 담배 점유율도 30%를 넘어섰다. 이러한 높은 인기에 힘입어 KT&G는 ‘핏 골든파이프’와 ‘핏 체인지 더블유’를 출시해 핏 제품군을 7종으로 확대했다.

임왕섭 KT&G NGP사업단장은 "작년 9월 ‘핏 쿨샷’과 ‘핏 체인지톡’ 출시 이후 오랜기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이번에 ‘핏 골든파이프’와 ‘핏 체인지 더블유’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기호를 존중해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핏 골든파이프와 핏 체인지 더블유 2종은 전국 편의점 4만여 곳과 면세점에서 출시되며, 가격은 갑당 4500원이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