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9일) 날씨] 서울 최고 35도…중부·남부내륙 한낮 소나기
인터넷뉴스팀 기자 (clicknews@ebn.co.kr)
2019-08-09 08:19:22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금요일인 9일은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35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에 무더운 날씨가 이어진다. 일부 지역에는 낮 한때 소나기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낮 최고기온은 32~35도로 예보됐다. 서울과 대전, 대구 등지는 낮 기온이 35도까지 오르겠다.

다만 동해안 지역은 10일부터 동풍이 불면서 기온이 차차 낮아져 폭염 특보가 해제될 가능성이 있다.

중부지방과 남부내륙, 제주도 산지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낮 한때 5~50㎜ 안팎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소나기가 오는 지역은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칠 수 있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됐다.

이날 아침 서해 도서 지역은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낄 수 있어 출근길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당분간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 서부 전 해상, 서해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2.0m, 동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남해 0.5~4.0m, 동해 0.5~1.5m다.
이 기사를 공유해주세요

베스트 클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