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대구-中장자제 신규 취항…주 2회 운항

  • 입력 2019.10.14 17:34
  • 수정 2019.10.14 17:34
  •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수, 일 오전 대구 출발

티웨이항공이 이달 13일 대구-장자제(장가계) 노선에 신규 취항하고 주 2회 운항을 시작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이는 대구에서 장자제를 잇는 최초 정기편 운항으로, 기존에 직항편이 없어 다른 지역으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을 겪은 대구, 경북 지역민들의 중국 여행을 도울 것으로 기대된다.

티웨이항공이 운항하는 대구-장자제 노선은 주 2회 (수, 일) 운항한다. 오전 8시(이하 현지시간) 대구공항을 출발해 오전 10시05분 장자제에 도착하며 돌아오는 편은 오전 11시 5분 장자제를 출발해 오후 2시 50분 대구공항에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중국 후난성 북서부에 위치한 장자제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에 등재된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자랑하며 영화 아바타의 배경으로도 유명하다.

아울러 티웨이항공은 다음 달 6일부터 대구-옌지(연길) 노선에도 신규 취항하며 대구공항 취항지와 중국 노선 확장세를 이어간다. 해당 노선 역시 티웨이항공이 최초로 정기편 운항을 시작하며, 백두산을 찾는 많은 지역민들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티웨이항공은 이번 취항을 포함해 산야, 지난, 원저우, 칭다오 등 총 6개의 중국 정기 노선을 운영하게 된다. 향후 배분 받은 중국 노선의 취항을 지속 이어나가 동북아 하늘길 확장과 매출 증가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장자제 여행을 대구에서도 편리하게 즐겨보시기 바란다"며 "대구공항 출발 노선과 중국노선 신규 취항을 이어나가며 지역민 편의성 향상과 더불어 지방공항 활성화도 동시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