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열병 피해 농가 돕는다…롯데슈퍼, '파주 개성 인삼축제'

  • 입력 2019.11.06 18:07
  • 수정 2019.11.06 18:08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사진=롯데쇼핑][사진=롯데쇼핑]

롯데슈퍼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행사가 취소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파주 인삼 농가를 돕기 위해 전국 롯데슈퍼에서 '파주 개성 인삼축제'를 전개한다고 6일 밝혔다.

롯데는 경기 파주시, 파주농협과 손잡고 당초 '파주개성인삼축제'에서 판매할 예정이던 행사물량 50t을 전량 매수해 12일까지 선보이기로 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6년근 햇인삼과 홍삼 원액 등 다양한 상품을 만날 수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