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소외계층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입력 2019.11.21 11:08
  • 수정 2019.11.21 11:08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서울 용산구 일대 홀몸노인 및 저소득층 가정에 연탄 1만장 기부

롯데카드 임직원들이 롯데카드 임직원들이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펼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롯데카드

롯데카드(대표이사 김창권)는 지난 20일 서울 용산구 일대 홀몸노인 및 저소득층 가정에 연탄 1만장을 기부하고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롯데카드 임직원 30여명은 연탄사용 가구를 방문해 기부한 연탄 1만장 중 1500장을 직접 전달했다. 나머지 8500장은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 나눔 운동'을 통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롯데카드 사회공헌 담당자는 "오늘 전달한 연탄이 추운 겨울을 이겨낼 수 있는 작은 불씨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계층에 따뜻한 희망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봉사를 지속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카드는 소외계층을 위한 임직원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201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4년째다. 롯데카드는 이 외에도 미혼모 및 저개발국 신생아를 위한 '턱받이/자투리 가죽 필통/애착 인형 만들기', '목도리 뜨기', 그리고 빈곤 가정 및 소아암 아동을 위한 '러브팩토리 헌혈캠페인', '포인트 매칭 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