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인터파크 제휴카드 출시…월 최대 10만원 할인혜택

  • 입력 2019.12.05 19:56
  • 수정 2019.12.05 19:56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전 가맹점에서 기본할인, 인터파크에서는 특별할인 제공

추후 양사 협력 통해 고객 대상 차별적 서비스·이벤트 계획

김창권 롯데카드 대표이사(왼쪽)와 강동화 인터파크 대표이사가 제휴 협약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롯데카드김창권 롯데카드 대표이사(왼쪽)와 강동화 인터파크 대표이사가 제휴 협약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롯데카드

롯데카드(대표이사 김창권)가 5일 롯데호텔서울에서 인터파크(대표이사 강동화·김양선)와 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인터파크에서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인터파크 롯데카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카드 출시와 공동 마케팅 강화를 위한 이번 협약식은 롯데카드 김창권 대표이사, 인터파크 강동화 대표이사를 비롯해 양사 주요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인터파크 롯데카드'는 특별할인과 기본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먼저 기본할인 혜택으로 국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 시 지난달 실적조건과 한도제한 없이 0.5%를 결제일 할인해준다.

인터파크 쇼핑·투어·도서·티켓 결제 시에는 특별할인 혜택이 적용돼 기본할인의 10배인 5%를 결제일 할인해준다. 특별할인 혜택은 지난달 이용금액이 40만원 이상일 때 월 최대 10만원까지 제공된다. 이용금액이 40만원 미만 시에는 기본 할인이 적용된다.

연회비는 1만원이며, 롯데카드 라이프 앱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번 카드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인터파크에서 인터파크 롯데카드로 1만원 이상 결제 시 1만원을 캐시백해주는 이벤트와 연회비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인터파크에서 쇼핑, 국내숙박, 해외호텔, 해외여행 결제 시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펼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롯데카드와 인터파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김창권 롯데카드 대표이사는 "고객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문화, 쇼핑, 여행, 도서 등 고객의 삶과 밀접한 비즈니스를 영위하고 있는 인터파크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카드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공동 마케팅을 강화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양사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