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2020 더 무디 어워즈' 3관왕 달성

  • 입력 2020.05.14 11:17
  • 수정 2020.05.14 11:18
  • EBN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롯데면세점ⓒ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은 글로벌 면세유통 전문지 '무디 데이빗 리포트'가 발표한 '2020 더 무디즈 어워드'에서 3관왕을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총 21개 부문에 걸쳐 전 세계 142개 공항 및 기업의 운영능력, 마케팅 등을 대상으로 심사가 진행됐다.


롯데면세점은 △베스트 디지털 마케팅/컴퍼티션 △베스트 브랜딩 광고 캠페인 △베스트 디지털팀 등 총 3개 부문의 상을 휩쓸며 면세업계 중 최다 수상했다.


또 글로벌 면세전문지 'DFNI(Duty Free News International)'에서 매년 주최하는 'DFNI 아시아퍼시픽 어워즈'에서는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이 '올해의 시내면세점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은 작년 한 해 5조7000억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하며 단일 점포 기준 세계 1위 면세점의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다. 이번 수상은 △국내 최대 규모의 VIP 휴게 공간인 '스타라운지'를 활용한 고객 참여형 행사 진행 △ 아모레퍼시픽과 공동 개발한 '시예누' 등 업계 단독 브랜드 입점 △업계 최초의 미래형 매장인 '스마트 스토어'를 필두로 한 디지털 혁신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글로벌 면세점 시상식에서 연이은 수상을 통해 세계 1위 대한민국 면세산업의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며 "코로나19로 면세산업이 침체돼 있는 상황 속에서 한국 면세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