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시민' 포스코, 착한 선결제 캠페인 참여

  • 입력 2020.05.21 15:33
  • 수정 2020.05.21 15:33
  • EBN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90여개 공급사와 전통시장·취약계층 도와

기업시민 프렌즈 클럽에 참여한 포스코그룹과 공급사 임직원이 21일 포항시 남구 연일시장에서 선결제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포스코기업시민 프렌즈 클럽에 참여한 포스코그룹과 공급사 임직원이 21일 포항시 남구 연일시장에서 선결제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포스코

포스코가 21일 포항과 광양 지역에 설비자재를 납품하는 90여곳의 공급사들과 함께 지역 전통시장 장보기를 통한 착한 선결제 행사를 펼쳤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포항과 광양 지역에서 동시에 진행됐다. 특히 범국민 캠페인으로 실시 중인 '착한 선결제 대국민 캠페인' 방식으로 이뤄져 그 의미를 더했다.


포스코그룹과 공급사 임직원 165명은 이 날 포항시 남구 연일시장과 광양시 중마시장을 방문해 소상공인에게 선결제를 하고 사용권 등을 취약계층에 전달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포스코가 포항과 광양에 각각 1000만원을 지원하고 각 지역 협력사 봉사단에서 1000만원을 매칭지원했다.


포스코는 앞으로도 기업시민 경영이념에 동참하는 공급사를 적극 지원하고 주기적으로 소통해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동반성장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