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NH농협카드, 지역화폐 연동 카드사 확장

  • 입력 2020.05.26 09:24
  • 수정 2020.05.26 09:24
  • EBN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IT취약계층 위한 카드 혜택 서비스 확대

KT와 NH농협카드는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KT 김준근 전무와 NH	농협카드 이수경 부사장이	MOU 체결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KTKT와 NH농협카드는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KT 김준근 전무와 NH 농협카드 이수경 부사장이 MOU 체결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KT

KT는 NH농협카드와 지방자치단체 지역화폐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두 회사는 지역화폐에 연동된 카드사를 확장하고 IT 취약계층을 위한 농협은행 인프라 기반 지역화폐 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지역화폐 사용을 위한 농협카드를 개발하고 세종시 '여민전'을 시작으로 타 지자체로 확대할 계획이다.


KT는 부산, 김포, 세종, 울산, 익산 등의 지역화폐 운영을 대행하며 쌓은 경험을 살려 NH농협카드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NH농협카드는 NH농협은행이 보유한 국내 최다 은행 지점을 활용해 지역화폐 카드와 수당 수령, 충전 편의성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전망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