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쪽방촌 도시락 봉사

  • 입력 2020.07.23 13:13
  • 수정 2020.07.23 13:13
  • EBN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서민금융진흥원ⓒ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진흥원(원장 이계문, 이하 ‘서금원’)이 23일 가톨릭 사랑평화의 집(소장 김남훈, 이하 ‘사랑평화의 집’)과 함께 코로나19와 무더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등 쪽방촌 주민을 찾아 도시락을 배달했다.


이계문 원장과 신입직원 23명은 이 날 서울역 인근 쪽방촌을 방문해 주민 200가구에 점심 도시락을 전달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외부활동이 어려워진 어르신들의 건강을 살폈다.


사랑평화의 집 김남훈 소장은 “계속되는 코로나19 사태로 자원봉사자가 줄어 어려움이 있는데 정기적으로 찾아주는 서금원 임직원들의 도움이 큰 힘이 된다”며 감사를 표했다.


서금원 신입직원 이시화 대리는 “짧은 시간이지만 외부활동이 더욱 어려워진 쪽방촌 주민 분들에게 식사를 전달해드릴 수 있어 보람된 시간이었다”며 “이제는 서민ㆍ취약계층의 어려움을 덜어드리는 서금원의 일원으로서 사명감을 갖고 현업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