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7' 백지영 "내가 나가면 TOP 10까지 가능"…'자신감'

  • 입력 2015.10.16 10:21
  • 수정 2015.10.16 10:21
  • 인터넷뉴스팀 (clicknews@ebn.co.kr)

다른 심사위원의 심사평까지 예상

Mnet 예능프로그램 Mnet 예능프로그램 '슈퍼스타K7' 심사위원 가수 백지영이 자신감을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백지영 공식 인스타그램


Mnet 예능프로그램 '슈퍼스타K7' 심사위원 가수 백지영이 자신감을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

백지영은 지난 15일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열린 '슈퍼스타K7'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날 백지영은 "'슈퍼스타K'에 참가자로 나온다면 어땠을 것 같냐"는 질문에 "내가 노래를 하면 어떤 평가를 받을까 생각해본 적이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백 씨는 "성시경은 '올드한 창법'이라고 할 것 같고 종신오빠는 '가슴에 느껴지는 감동이 있었다'라고 예상했다.

또한 "참가자들을 보면 우리 때와 다르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창법, 표현력 자체가 많이 달라진 부분이 있다"라며 "내가 가진 올드함이 희소성으로 비쳐진다면, TOP10까지는 가능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슈퍼스타K7'은 TOP10을 확정 짓고 이날 첫 생방송을 가졌다.(인터넷뉴스팀)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