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포드 신형 익스플로러'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 입력 2019.08.12 10:20
  • 수정 2019.08.12 10:20
  • 권녕찬 기자 (kwoness@ebn.co.kr)

강력 성능·편안한 승차감 등 갖춘 '키너지 GT' 공급

올-뉴 2020 포드 익스플로러 ⓒ한국타이어올-뉴 2020 포드 익스플로러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올-뉴 2020 포드 익스플로러(All-New 2020 Ford Explorer)'에 신차용 타이어(OET; Original Equipment Tire)를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제품은 '키너지 GT(Kinergy GT)'다. 키너지 GT는 강력한 주행 성능과 편안한 승차감, 높은 마일리지와 연비를 제공하는 사계절용 타이어다.

젖은 노면이나 결빙된 눈길 등 다양한 환경에서 탁월한 접지력을 발휘해 안정된 주행 환경을 제공하고 정교한 핸들링 성능을 이끌어내 주행 중 소음을 감소시켜 최적의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한다.

포드 익스플로러는 지난 30여년 간 북미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히 사랑받은 베스트셀링 모델이다. 오는 10월 국내 출시 예정인 신형 익스플로러는 최신 플랫폼을 적용해 보다 편안한 SUV로 거듭났다.

3리터 V6 에코부스트 가솔린 엔진과 10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했으며 동급 최대의 1, 2열 좌석 공간과 2,3열 폴딩 기능, 트렁크 내 각종 수납공간을 통해 패밀리카로써의 면모를 드러낸다.

여기에 다양한 주행 환경에 맞는 7가지 주행 모드를 다이얼 조작만으로 손쉽게 설정할 수 있는 시스템도 장착 가능하다.

지난 1999년부터 포드와 협력 관계를 이어오고 있는 한국타이어는 현재 포드의 대형 픽업트럭 'F-150'과 중형 픽업트럭 '올 뉴 레인저(all-new Ranger)', CUV '포커스 액티브(Focus Active)', 상용 왜건 '이코노라인(Econoline)' 등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기술 혁신을 통한 품질 경쟁력으로 SUV에 대한 인기가 높은 미주, 유럽 시장을 기반으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