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보험협회, 제46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 개최

  • 입력 2019.09.04 20:43
  • 수정 2019.09.04 20:43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헌신한 소방공무원 노고 격려

'제46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단체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화재보험협회

한국화재보험협회(이사장 이윤배)는 4일 협회 여의도 사옥에서 신열우 소방청 차장과 소방공무원, 손해보험사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의 우수 소방공무원을 표창하는 '제46회 소방안전봉사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회와 소방청이 공동 주최하고 손해보험사가 후원하는 이번 시상식에서는 충남 보령소방서 이상한 소방장이 대상을, 서울 관악소방서 천만필 소방위 등 18명이 본상을 수상했다. 아울러 위험물 안전분야의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관련 제도 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소방청 화재대응조사과 임준형 소방령이 특별상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서 이윤배 이사장은 "소방관은 삶과 죽음의 기로에 선 국민의 손을 가장 먼저 잡아주는 '국가의 손'"이라며 "협회도 화재예방 등 우리 사회 안전 인프라로서 고객과 사회공동체로부터 더욱 신뢰받는 기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소방분야 시상식인 소방안전봉사상은 지난 1974년부터 국민의 안전의식을 고취하고 화재 등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헌신한 소방관을 격려하는 행사다. 올해까지 수상자는 모두 683명에 달한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